트랭글소식

공지, 뉴스, 이벤트 등 다양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회원분들께서는 자주 확인하시어 이용에 불편함이 없으시길 바랄께요.

facebook

행안부, 2015년까지 자전거 종주 3개 코스 931km 추가 완공

작성자 :  관리자 2012-08-23 14:04:40 | 조회 : 3541

내년부터는 동해안, 경춘선, 섬진강 자전거 길도 달릴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행정안전부는 오는 2015년까지 동해안, 경춘선, 섬진강 자전거 길 3개 코스 931km를 완공할 계획이라고 23일 밝혔다. 해당 코스가 완공되면 국가 자전거도로 3천214km 중 80%가 완성된다.

우선 내년 하반기까지 동해안 자전거 길은 고성에서 삼척까지 240km, 경춘선 길은 구리에서 남양주까지 25km, 섬진강 길은 임실에서 광양까지 154km가 완공된다.

◇ 1천800리 국내 최장 동해안 자전거 길 = 우리나라 최북단 강원도 고성군 통일전망대에서 부산 을숙도까지 720km에 달하는 동해안 자전거 길은 2015년까지 단계적으로 완공된다.

통일전망대부터 속초, 양양, 강릉을 거쳐 삼척까지 이어지는 240km 구간이 올해부터 가장 먼저 만들어진다. 내년까지는 울진ㆍ영덕ㆍ포항ㆍ경주까지 273km, 2015년까지는 울산과 부산까지 조성된다.

동해안 자전거 길은 현재 서울~부산 국토종주 자전거 길 633km에 비해 100여km가 더 길어 국내 최장 국토종주 자전거 길로 자리매김하게 될 전망이다.

해안도로를 따라 동해안 자전거 길을 달리면 경포대와 낙산사, 죽선루, 망양정, 월송정, 삼일포 등 관동 8경을 모두 즐길 수 있다.

울진의 월송 소나무 숲길, 강릉 경포 송림 산소 길, 고성 화진포 산소 길 등 12곳의 소나무 숲길을 비롯해 구룡포와 강구항 등 92곳의 항구와 어촌마을도 지나며 잠시 쉬어갈 수 있다.

◇ 추억의 경춘선, 자전거 길로 재탄생 = 추억의 경춘선 폐철도 길은 자전거 길로 다시 태어난다. 화랑대와 금곡 등 간이역사와 터널은 제 모습 그대로 보전돼 옛 추억을 되새길 수 있다.

성북역부터 마석역까지 31km 구간 중 구리~남양주 경기구간 25km는 내년까지, 성북역~구리 구간 6km는 2014년 완공된다.

이 길은 별내, 평내지구 등 7개 주거단지와 퇴계원역, 금곡역 등 9개 전철역사가 인접해 있어 통근용도로 이용할 수 있다. 육사와 서울여대 등 7개 대학 교직원과 학생 등이 출퇴근과 통학 때 활용할 수 있다는 것이다.

수도권 동북부 지역 주민은 이 길을 통해 남한강과 북한강 자전거 길로 접근할 수 있다.

◇ 남도의 젖줄 영산강과 섬진강 자전거로 연결 = 섬진강 자전거 길은 전북 임실 섬진강댐에서 전남 광양 배알도 해수욕장까지 154km로, 내년까지 모두 완공된다.

이 길을 따라 달리면 섬진강과 지리산의 아름다운 볼거리를 모두 즐길 수 있다. 수달서식지가 있는 제방 길은 흙길이나 잔디 길을 보존하며 만들어진다.

4계절 내내 꽃이 피는 4계절 꽃길도 조성한다. 전남 담양 메타세쿼이아 길과 전북 순창 간 26km를 연결해 영산강 길과 섬진강 길을 잇는다. 길이 연결되면 화개장터나 토지 마을 등 인근 하동지역으로 자연스럽게 이동할 수 있어 영호남 지역을 연결하는 매개가 될 수 있다고 행안부는 설명했다.

▲ 다음글 등산 배지 업데이트 안내 test 2012-08-28
▼ 이전글 등산 마일리지 조정 안내 test 2012-08-22